정치

'박근혜키즈' 손수조 "이준석 당선이 '청년 정치' 목적 아냐…이후가 중요"

페이지 정보

작성자 뉴스1TV 작성일21-06-18 00:00 조회3회 댓글0건

본문



(서울=뉴스1) 정윤경 기자,조윤형 기자,윤다혜 기자 =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의 당선으로 '청년 정치'가 또다시 주목받고 있는 가운데 이 대표와 같은 '박근혜 키즈' 였던 손수조 전 대통령직속 청년위원은 "이 대표의 당선이 우리의 목표가 아니다. 앞으로가 더 중요하다"고 강조했다.\r
\r
지난 17일 서울 성동구에서 만난 손 전 위원은 〈뉴스1〉과의 인터뷰에서 "이 대표의 임기가 끝난 후 다시 또 도로 꼰대 당이 되면 안 되기 때문에 기존의 우리 세력들을 잘 결집시켜 이어나가는 게 중요하다"고 목소리를 높였다.\r
\r
손 전 위원은 과거 청년 정치인으로 활동했던 당시를 회상하며 "비교적 어린 나이에 열정만 가지고 시작을 하다 보니 많이 힘들었다"며 "출마를 하고 싶은데 방법을 몰라 포털 사이트에 '한나라당 공천'을 칠 만큼 (방법이) 없었다"고 털어놨다.\r
\r
그러던 도중 당시 새누리당 비대위원으로 있던 이준석 대표와의 만남으로 본격적으로 정치권에 입문했다는게 그의 설명이다. 그 이 대표에 대해 "10년 전 패스트푸드점에서 만난 이후부터 쭉 연락하고, 만나고 있다"며 "초심을 잃지 않았으면 한다"고 조언했다.\r
\r
또 '청년 할당제'에 관해선 "할당해주는 것 자체는 이해할 수 있지만 '어떻게' 할당했는지가 중요한 것"이라며 "기성 정치세대는 청년들을 '도와줘야 되는 대상'으로만 여긴다"고 기존 정치인들의 시선을 꼬집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3,765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leantra.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help@oxmail.xy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