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김대호의 경제읽기] 삼성생명, 즉시연금 보험금 소송 1심 패소 / 연합뉴스TV (YonhapnewsTV)

페이지 정보

작성자 연합뉴스TV 작성일21-07-21 00:00 조회9회 댓글0건

본문



[김대호의 경제읽기] 삼성생명, 즉시연금 보험금 소송 1심 패소
[출연 : 김대호 경제학 박사]

즉시연금보험 가입자들이 보험금을 덜 받았다며 제기한 보험금 미지급액 청구소송 1심에서 삼성생명이 패소했습니다.

이번 재판은 즉시연금 분쟁의 향방을 가를 수 있어 관심이 쏠렸는데요.

판결 내용과 파장 살펴보겠습니다.

불볕 더위와 강화된 사회적 거리두기가 올여름 소비 패턴을 바꿔놓고 있습니다.

안전 사각지대에 놓인 건설노동자와 배달기사 들에 대한 우려도 커지고 있는데요.

폭염이 우리 삶에 미치고 있는 영향 짚어보겠습니다.

[질문 1] 보험금을 제대로 지급받지 못했다며 삼성생명을 상대로 제기된 즉시연금 소송에서 법원이 가입자들의 손을 들어줬습니다. 먼저 사건이 어떻게 시작됐는지부터 살펴봐야할 것 같은데 즉시연금이 정확히 무엇이고 가입자와 보험사 간 분쟁이 왜 발생하게 된건가요?

[질문 2] 이번 판결을 가른 쟁점은 불명확한 약관에 관한 부분이었는데요. 재판부가 가입자들의 손을 들어준 배경은 뭡니까?

[질문 3] 분쟁 규모가 가장 큰 삼성생명이 패소하자 보험업계가 즉시연금 소송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고 합니다. 현재 우리나라에서 진행 중인 즉시연금 분쟁 규모는 어느 정도인가요?

[질문 4] 가입자들이 당장 보험금을 돌려받을 수 있을지도 관심입니다. 삼성생명의 항소 여부는 어떻게 전망되고 있나요? 소송 당사자를 넘어 모든 가입자가 미지급 보험금을 받을 수 있을지도 궁금한데요?

[질문 5] 급작스러운 찜통더위와 코로나19 4차 대유행이 올여름 소비 패턴을 바꿔놓고 있습니다. 여름 가전제품과 간편하게 식사할 수 있는 식료품 판매가 크게 늘고 있다고요?

[질문 6] 폭염 속 안전 사각지대에 놓인 야외 근로자에 대한 우려도 커지고 있습니다. 지난 5년간 온열질환으로 산업재해를 인정받은 노동자 중 48%가 건설현장에서 발생해 주의가 요구되는데요, 정작 건설 노동자들은 정부 대책이 현장에서 적용되기 힘들다고 토로하고 있습니다. 왜 그런거죠?

[질문 7] 배달 수요 증가로 숨 막히는 더위에도 일할 수밖에 없게 된 배달기사들도 고통을 호소하고 있습니다. 배달기사들은 폭염 속 배달해야 하는 고통을 '불지옥'에 빗대고 있는데요. 야외 노동자들을 위해 어떤 대책이 마련돼야 할까요?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 연합뉴스TV 유튜브 채널 구독\r
https://goo.gl/VuCJMi\r
▣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연합뉴스TV / Yonhap News TV\r
http://www.yonhapnewstv.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4,155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leantra.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help@oxmail.xyz